언론보도

제목 국보법에 상처입은 얼굴들 (한겨레)
2006 12월 20 - 15:19 익명 사용자 

평화박물관 건립추진위원회가 국가보안법 폐지를 위해 서울 종로구 견지동 전시공간 ‘스페이스앤스페이스’에서 마련한 네번의 전시회 중 세번째인 ‘100개의 얼굴, 100개의 망각’전이 18일 열렸다. 이날 오후 한 관람객이 분단과 고문 등으로 상처난 얼굴을 표현한 작품 ‘갈라진 얼굴들’을 보고 있다. 국가보안법을 휘두른 정보기관 수사관들의 얼굴도 영상물로 볼 수 있는 이 전시회는 24일까지 열린다.

김정효 기자 hyopd@hani.co.kr / 한겨레, 2006-10-18 오후 08:02:37


첨부파일